기사제목 한화-KEB하나 손잡고 방카슈랑스 시장공략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화-KEB하나 손잡고 방카슈랑스 시장공략

기사입력 2015.11.03 14:0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 한화생명 인도네시아법인과 KEB하나은행 인도네시아법인은 3일 자카르타에서 방카슈랑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현정섭 한화생명 인도네시아 법인장(왼쪽)과 이재학 KEB하나은행 인도네시아 은행장이 악수를 하고 있다. (사진=한화생명 인도네시아 제공)

한화생명과 KEB하나은행이 방카슈랑스 업무제휴를 맺고 인도네시아 보험시장 공략에 나선다.

한화생명 인도네시아법인과 KEB하나은행 인도네시아법인은 3일 자카르타 만다린 오리엔탈 호텔에서 방카슈랑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조인식에는 한화생명 인도네시아법인의 현정섭 법인장, 수하리요노 하디수마르노 최고운영책임자(COO)와 KEB하나은행 인도네시아법인의 이재학 행장, 앤소니 수완디 이사 등 양사 주요 관계자와 현지 고객 등이 참석했다. 

이번 양사간 방카슈랑스 업무 제휴는 인도네시아 현지에 진출한 한국계 보험사와 은행간 첫 제휴다.

한화생명 인도네시아는 KEB하나은행 인도네시아의 지점 영업망을 통해 우선 건강보험을 판매하고, 변액보험, 기타 보험 상품의 판매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현정섭 한화생명 인도네시아 법인장은 "이번 제휴를 통해 인도네시아 현지 시장에 맞는 방카슈랑스 운영과 각종 노하우를 구축하고, 이를 바탕으로 더 많은 현지 은행과의 제휴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화생명 인도네시아법인은 향후 10년 이내에 5조 루피아(4천190억원)의 영업 실적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 중 방카슈랑스 영업을 통해 2조 루피아(1천676억원)의 실적을 달성, 업계 10위권의 보험사로 성장하겠다는 비전을 밝혔다. 

KEB하나은행 인도네시아는 2007년 현지 은행을 인수한 이후 현재 46개 영업점을 운영하고 있다. 작년 말 기준 총자산 27조 9천490억 루피아(2조3천억원)에 당기순이익 4천106억 루피아(343억원)을 기록했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