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족자서 한국산 훈련기 추락…조종사2명 사망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족자서 한국산 훈련기 추락…조종사2명 사망

기사입력 2015.12.20 16:2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인도네시아 공군 대변인 "인재(人災) 가능성 배제할 수 없어"

인도네시아 족자카르타(일명 족자)에서 20일 열린 에어쇼 도중 한국산 T-50 초음속 고등훈련기가 추락해 조종사 2명이 숨졌다.

인도네시아 공군 드위 바다르만또 대변인은 자바 섬 중남부에 위치한 족자에서 열린 '2015 족자 에어쇼'에서 T-50 훈련기가 이날 오전 9시53분(현지시간)께 족자 아디수찝또 공항 인근에 추락해 조종사 2명이 숨졌다고 확인했다. 

바다르만또 대변인은 "사고기에 탑승한 조종사들은 베테랑들이지만 인재(人災)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고 말했다.

사고기는 족자비행학교 내 숲에 추락해 조종사 외에 지상에서 다른 사상자는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 T-50 고등훈련기. (연합뉴스 자료사진)

족자 아디수찝또 비행단 임란 바이디루스 단장은 "사고기가 공중에서 폭발하지 않았고 지상과 충돌하면서 거대한 화염에 휩싸였다"며 "조종사들이 비상탈출할 시간적 여유가 없었다"고 설명했다. 

사고기에는 자바 섬 동부에 본부가 있는 이스와유디 비행단 소속의 마르다 사르요노 중령과 드위 짜야디 대위가 탑승했으며, 20분 가량 곡예비행 임무를 수행하던 중 수직으로 추락했다.

사고 직후, 인도네시아 공군은 지난 19일부터 이틀째 진행 중이던 에어쇼를 즉각 중단하고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T-50은 미국 록히드마틴의 기술 지원을 받아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이 개발한 초음속 고등훈련기다. 

T-50을 기반으로 개발된 FA-50 경공격기를 포함해 국외에 수출된 T-50 계열 항공기가 추락 사고를 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우리나라는 2011년 인도네시아 정부와 4억 달러 규모의 T-50 고등훈련기 16대를 수출하는 계약을 체결해 2013년 9월부터 인도했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