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2017 한국어 말하기 대회' 대상에 인니 출신 매기양 씨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2017 한국어 말하기 대회' 대상에 인니 출신 매기양 씨

기사입력 2017.09.20 09:4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메기양.jpg▲ 세종학당재단 주최 '2017 한국어 말하기대회'에서 대상을 차지한 인도네시아 출신 매기양 씨. [세종학당재단제공=연합뉴스]
 

한국 세종학당재단은 18일 KBS아트홀에서 개최한 '2017 한국어 말하기 대회' 최종 결선의 대상 수상자로 인도네시아 출신의 매기양(23·여) 씨가 뽑혔다고 19일 밝혔다.

인도네시아의 한-인니 전자정부 협력 센터에 근무하며 현지 세종학당에서 4년간 한국어를 배운 그는 '서울과 제주의 공통점과 차이점'을 유창한 한국어로 소개해 심사위원 최고점으로 대상의 영예를 얻었다.

매기양 씨는 "좋아하는 한국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을 자막 없이 보려고 한국어를 배웠는데 상까지 받게 돼 너무 기쁘다"며 "한국어 실력을 더 갈고닦아서 양국 협력이 긴밀해지는 데 힘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최우수상은 김치를 직접 담가 먹으며 '김치 예찬론'을 펼친 바 레일라(33·여, 프랑스)와 국악이 K팝 못지않게 세계인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다고 역설한 마레트 루드(20·여, 에스토니아)에게 돌아갔다.

재단은 결선 진출자 12명 전원에게 고려대, 경희대, 이화여대, 국민대, 대구대, 김천대, 부산외대, 배재대, 호남대 등에서 3∼6개월 간의 한국어 장학 연수를 지원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