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롯데, 인도롯데 설립…인도네시아 이커머스 사업 진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롯데, 인도롯데 설립…인도네시아 이커머스 사업 진출

기사입력 2017.10.09 13:1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롯데 쇼핑몰.jpg아이롯데 쇼핑몰 화면[롯데그룹 제공]
 
롯데가 인도네시아 이커머스 사업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

롯데그룹은 인도네시아 재계 2위 살림그룹과의 합작법인 '인도롯데'를 설립하고 10일(현지시간) 현지 온라인쇼핑몰(www.ilotte.com)을 오픈한다고 9일 밝혔다.

롯데그룹과 살림그룹이 50%씩 출자해 설립한 인도롯데의 대표는 롯데그룹에서, 부대표는 살림그룹에서 맡는다.

아이롯데는 인도네시아 온라인쇼핑몰 최초로 '몰인몰'(Mall In Mall) 콘셉트를 도입한 점이 특징이다. 

아이롯데 안에는 롯데백화점, 롯데마트, 현지 홈쇼핑 1위 홈쇼핑업체인 레젤(Legel) 매장이 온라인몰 내 온라인몰로 입점해 있다.

1천개에 달하는 정품 브랜드 매장들은 국내 오픈마켓 형태로 판매된다.

롯데는 앞으로 현지 최대 패션 기업 MAP의 '스포츠 플래닛'과 최대 도서 쇼핑몰 등을 추가로 입점시키는 등 종합쇼핑몰로 아이롯데를 자리매김하게 할 계획이다.

롯데는 또 설화수, 라네즈, 에뛰드, 토니모리 등 한국 화장품 브랜드뿐만 아니라 한국 중소기업 상품의 해외 판매를 지원하는 K-샵 매장을 아이롯데 안에 마련했다.

K-샵은 한국 롯데닷컴과 연계한 역직구 형태의 사업모델로, 우수한 품질을 보유한 중소기업 상품을 인도네시아 현지 고객에게 선보인다.

또 아이롯데는 주 타깃 지역인 자카르타에서 들어온 주문은 현지 롯데백화점과 롯데마트에서 오토바이로 신속하게 배송할 예정이다.

8월 프리 오픈 기간에 '롯데마트 상품 자카르타 3시간 배송서비스'를 시행해 자카르타 시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롯데는 아이롯데가 인도네시아에 진출해 있는 롯데백화점 1개점, 롯데마트 42개점, 롯데리아 30개점, 엔제리너스 3개점, 롯데면세점 2개점(공항점, 시내점)과 시너지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재관 인도롯데 대표는 "한국에서 쌓은 롯데의 유통 노하우와 살림그룹의 현지 마케팅 파워가 시너지를 내 차별화된 서비스를 실현, 급성장 중인 인도네시아 온라인 시장을 주도해 나갈 계획'이라며 "2021년 매출액 5천억원을 달성해 흑자로 전환하는 것이 1차 목표고, 2023년에는 매출액 1조원 돌파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인도네시아 온라인쇼핑몰 사업 진출은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글로벌 다양화 전략의 일환으로 해석할 수 있다.

신 회장은 지난해 2월 싱가포르에서 앤써니 살림 살림그룹 회장을 직접 만나 오픈마켓 등 합작사업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