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2017 세계한인차세대대회' 개막…24개국 150명 참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2017 세계한인차세대대회' 개막…24개국 150명 참가

기사입력 2017.11.06 18:3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차세대한인.jpg▲ 5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2017 세계한인차세대대회'가 개막했다. 이번 대회에는 24개국에서 150여 명의 한인 차세대 리더가 참가했다.
 
서울·평창서 네트워크 다지고 평창올림픽 성공 기원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이 주최하는 '2017 세계한인차세대대회'가 6일 오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개막했다.

올해로 20회를 맞은 이번 대회에는 24개국에서 150여 명의 한인 차세대 리더들이 참가했다. 

이들은 '스무 살의 열정으로 세상을 잇다'라는 슬로건 아래 10일까지 서울과 평창을 오가며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모국과의 연결고리를 강화하기 위한 행사에 참여한다.

이날 오후 4시 30분에 열린 개회식에는 박병석 더불어민주당 의원, 김석기 자유한국당 의원, 이재완 외교부 재외동포영사국 심의관 등이 참석했다.

이 심의관은 환영사에서 "동포 1세대의 헌신과 노력 덕분에 주류사회 진출이 용이해진 차세대 여러분은 더 넓은 무대에서 활약해야 한다"며 "거주국과 모국 간 가교 역할에 앞장서 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이어 역대 참가자들의 응원 메시지 영상이 상영되고 대형 떡 케이크를 함께 커팅하는 순서가 마련됐다.

과학기술 전문서적 출판사인 엘스비어의 지영석 회장은 '행운이 함께하는 커리어를 만드는 방법'이라는 주제의 강연에서 "타인과의 긍정적이고 지속적인 관계를 구축해야 기회를 자신의 것으로 만들 수 있다"고 역설했다.

참가자들은 7일 토크콘서트, 세계시민포럼, 전문가 강연회 등을 통해 차세대의 고민과 역할을 논의하고 8일에는 서대문형무소 견학 등을 통해 모국의 뼈아픈 역사를 경험하는 시간을 가진다.

9일에는 평창으로 이동해 한식·한복 등 전통문화를 체험하고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키점프센터에서 대회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한다. [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