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인도네시아 국회 폭탄공격 음모 3명 검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인도네시아 국회 폭탄공격 음모 3명 검거

기사입력 2018.06.03 05:3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최근 극단주의 무장세력에 의한 테러가 잇따르는 가운데, 국회(DPR)에 대한 폭탄테러 음모를 꾸미던 피의자 3명이 붙잡혔다고 콤파스 등 현지 매체와 외신이 3일 경찰발표를 인용해 보도했다.

현지 경찰은 지난 2일 수마트라 섬에 있는 리아우 주(州) 뻐깐바루시의 리아우국립대를 급습해 이슬람 과격분자인 피의자 3명을 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또 이곳에서 적어도 2개의 파이프 폭탄과 '사탄의 어머니'로 불리는 강력한 폭발물질인 TATP(트라이아세톤 트라이페록사이드), 사제 수류탄, 공기총, 활과 화살 등을 압수했다.

피의자들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폭탄 제조법을 공유하고 다른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에게 국회와 지방의회를 공격하라고 지시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지난달 16일 뻐깐바루 시 리아우경찰서에서 괴한 4명이 장검(長劍)을 휘둘러 경찰관 1명이 숨지고 2명이 부상했으며 괴한들은 모두 사살됐다.

같은 달 14일에는 동부자바 주(州) 수라바야에서 일가족 6명이 교회와 성당 3곳을 잇달아 공격해 최소 13명이 죽고 40여 명이 부상했다.

다음날인 15일에는 수라바야시 경찰본부 검문소에서 오토바이 2대에 나눠탄 일가족 5명이 폭탄을 터뜨려 가족 중 4명을 포함해 6명이 사망하고 10여 명이 부상했다.

수라바야 인근 시도아르조에선 경찰이 폭발물 제조자로 의심되는 남성의 집을 조사하다가 폭탄이 터져 일가족 3명이 목숨을 잃었다. [연합뉴스]


테러.jpg▲ 인도네시아 일가족 자폭테러 현장 [연합뉴스 자료 사진]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