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남북단일팀 축하"…아시안게임 앞둔 인니서 '평화 퍼레이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남북단일팀 축하"…아시안게임 앞둔 인니서 '평화 퍼레이드'

기사입력 2018.08.05 18:1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퍼레이드 1.jpg▲ 5일 오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시내에서 재인도네시아 한인회가 주최한 '2018년 아시안게임 성공 기원 및 남북한 단일팀 출전 축하 퍼레이드'가 진행되고 있다. 2018.8.5 [연합뉴스]
 
在인도네시아 한인회 주최…北대사 막판에 참석 불발

남북단일팀 구성으로 주목받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의 성공적 개최와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는 퍼레이드가 인도네시아 현지에서 진행됐다.

재(在)인도네시아 한인회는 5일 오전 아시안게임 주 경기장인 겔로라 붕 카르노 스타디움 앞에서 '2018년 아시안게임 성공 기원 및 남북한 단일팀 출전 축하 퍼레이드'를 벌였다.

퍼레이드에는 한국 교민과 한반도 문제에 관심이 많은 현지 주민 등 500여 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자카르타 도심 FX 수디르만 쇼핑몰에서 스망기 사거리까지 1㎞ 구간을 왕복 행진했다.

양영연 재인도네시아 한인회장은 "오늘 행사는 아시안게임의 성공을 기원하고 평화의 중심이 된 한반도의 분위기가 잘 이어져 나가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기획됐다"고 말했다.

김창범 주 인도네시아 한국대사는 "모두의 힘과 열정, 꿈이 하나로 모여서 아시안게임이 스포츠의 제전을 넘어 평화와 화합, 우정의 제전으로 승화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퍼레이드 2.jpg▲ 5일 오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시내에서 재인도네시아 한인회가 주최한 '2018년 아시안게임 성공 기원 및 남북한 단일팀 출전 축하 퍼레이드'에서 보이그룹 헤일로(HALO)가 공연을 하고 있다. 2018.8.5 [연합뉴스]
 
이날 행사에는 안광일 주인도네시아 북한대사도 함께 참석하는 방안이 추진됐으나 막판에 불발됐다.

관련 사정에 밝은 소식통은 "한 달 전까지만 해도 참석이 유력시됐으나, 최근 남북관계 상황 등을 고려해 참석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한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다만, 북한은 이달 17일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아세안지역회의가 마련한 남북단일팀 환영 행사에 자국 선수들이 참석하는 방안에 대해선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18일 개막하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는 아시아 45개국을 대표하는 1만1천3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해 16일간 40개 종목에서 금메달을 놓고 열전을 펼친다.

남북은 여자농구, 카누 드래곤 보트, 조정 3개 종목에서 단일팀을 구성할 예정이다. 국제 종합대회에서 남북단일팀이 출전하는 건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이번 대회는 조꼬 위도도(일명 조꼬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개막식에 공식 초청하면서 남북한 정상의 만남이 이뤄질지 여부로도 주목을 받는다.

하지만 개막까지 10여 일을 앞둔 이 날까지도 현지에서 남북정상회담 등을 준비하는 동향이 포착되지 않으면서, 동남아 외교가에선 남북한 모두 고위급 당국자를 파견하는 선에 그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