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아시아문화전당서 추석 연휴 보내기'…27일만 휴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아시아문화전당서 추석 연휴 보내기'…27일만 휴관

기사입력 2018.09.21 10: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아시아문화전당.jpg▲ 아시아문화전당
 
추석을 맞아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이 풍성한 연휴 행사를 마련했다.

아시아 전통놀이·영화·공연·연날리기 대회 등 다양한 행사들이 이어지고, 아시아 전통의상을 입고 오면 ACC 어린이문화원 어린이체험관 입장료를 50% 할인해 준다.

ACC는 월요일 휴관 없이 22∼26일까지 정상 운영하고 대신 27일 휴관한다.

추석 연휴 ACC 어린이문화원에서 열리는 '보름달 아시아'는 아시아 전통놀이 체험·제작 프로그램이다.

중국 면제기·일본 다루마 오토시·한국 제기차기·인도네시아 라리까유·태국 코코넛 신고 달리기 등 다채로운 아시아 놀이가 방문객들을 맞이한다.

ACC 어린이문화원 내 어린이체험관에서는 명절의 의미를 되새기는 '한가위 이야기', 전통놀이의 근원을 알아보고 각자의 소원과 색을 칠해 꾸미는 '소원 팽이 만들기' 등을 선보인다.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며 자신만의 연을 만들어보는 '평화기원 연 만들기' 행사도 열린다.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명작영화를 행사 기간 하루 2편씩 ACC 어린이문화원 내 어린이극장에서 상영한다.

어린이도서관에서는 김서연 스토리텔러와 함께하는 어린이도서관의 '추석에도 놀러와, 이야기숲으로'도 만날 수 있다.

또 60년 만에 돌아온 1958년 영화 '자유결혼'과 광주를 대표하는 제작진·배우들이 만나 특별한 더빙 공연을 24일 ACC 예술극장 무대에 올린다.

키르기스스탄의 '마나스 : 유네스코 등재 인류 최고의 서사시', ACC기자단이 소개하는 '#늘ACC' 등 전시행사도 ACC 라이브러리파크에서 감상할 수 있다.

23일 오후 6시 '아시아 복합문화'를 주제로 한 ASIA 시네마콘서트도 열린다.

영화 주제곡, 전통음악, 탭댄스, DJ 등 다채로운 공연을 만날 수 있다.

ACC 문화창조원 복합전시관에서는 2018 광주비엔날레 전시를, 광주시민회관에서는 ACC와 프랑스 팔레 드 도쿄가 함께 한 전시를 감상할 수 있다.

22∼23일 열리는 ACC 아시아컬처마켓에서는 손재주가 뛰어난 시민셀러들의 이색적인 문화상품, 맛있는 먹거리와 버스킹 공연, 청년스타트업 프로그램 등을 선보인다.

ACC는 북라운지 운영을 24∼25일에는 오후 6시까지, 26일에는 오후 7시까지 단축 운영한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주최, 아시아문화원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ACC 추석프로그램의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ac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