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빨루 강진 실종교민 사망 확인…"호텔 잔해속 시신으로 발견돼"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빨루 강진 실종교민 사망 확인…"호텔 잔해속 시신으로 발견돼"

기사입력 2018.10.05 12:2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빨루.jpg▲ 규모 7.5 강진이 덮쳐 대규모 인명피해가 초래된 3일 인도네시아 중부술라웨시 주 빨루 해변이 잔해에 뒤덮여 있다. [연합뉴스]
 
연락두절 6일만에…외교부, 장례절차 등에 영사조력 제공 예정

인도네시아 강진과 쓰나미로 피해를 본 술라웨시 섬 빨루 지역에서 실종됐던 우리 교민 1명이 시신으로 발견됐다고 외교부가 4일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빨루 지역 지진으로 실종됐던 발리 거주 교민 1명은 인도네시아 당국의 수색 결과, 이날 오후 2시50분께(현지시간) 숙소 로아로아호텔 잔해 속에서 시신으로 발견됐다"고 밝혔다.

이 당국자는 "시신의 신체특징을 통해 실종자 본인임을 확인했으며, 빨루 시내 경찰병원에 안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최근 패러글라이딩 대회 참석차 빨루에 머물렀던 이 교민은 이 지역에 강진이 발생한 지난달 28일 오후 6시 이후 소재가 확인되지 않았다.

이에 인도네시아 재난당국은 그가 붕괴한 빨루 시내 8층 호텔 잔해에 갇혔을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수색 작업을 펴왔다. 

주인도네시아대사관은 실종 인지 직후부터 인도네시아 당국에 교민이 체류했던 호텔에 대해 조속한 수색·구조를 지속 요청하고 담당 영사 등 직원 5명이 빨루 현지와 인근 지역에서 이를 독려하는 등 구조 노력을 기울였다.

외교부와 주인도네시아대사관은 향후 유가족과의 협의를 통해 장례절차, 유가족 귀국 지원 등 필요한 영사 조력을 제공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