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인도네시아 율리, AG에 이어 세계역도선수권에서도 우승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인도네시아 율리, AG에 이어 세계역도선수권에서도 우승

기사입력 2018.11.05 20:4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율리.jpg▲ 인도네시아 역도 영웅 이라완 에코 율리. [연합뉴스 자료사진]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인도네시아 역도 사상 첫 금메달을 따낸 이라완 에코 율리(29)가 세계 무대도 제패했다. 

율리는 3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마샬아츠 아레나에서 열린 2018 세계역도선수권대회 남자 61㎏급에서 인상 143㎏, 용상 174㎏, 합계 317㎏으로 3개 부문 모두 1위에 올랐다. 

인도네시아 선수가 세계역도선수권에서 한꺼번에 금메달 3개를 따낸 건, 사상 최초의 일이다. 세계선수권 합계 우승도 율리가 처음 해냈다. 이번 대회 전까지 인도네시아 역도가 따낸 금메달은 총 2개였다. 

율리는 인상 142㎏, 용상 168㎏, 합계 310㎏을 든 리파빈(중국)을 제쳤다. 

율리는 8월 열린 아시안게임에서도 남자 62㎏급에서 인상 141㎏, 용상 170㎏, 합계 311㎏으로 우승했다. 인도네시아 역도가 따낸 첫 아시안게임 금메달이었다. 

같은 체급 경기에 나선 한명목(경남도청)은 인상 132㎏, 용상 150㎏, 합계 282㎏으로 종합 11위에 올랐다. 

여자 49㎏급에서는 고보금(평택시청)이 인상 73㎏, 용상 90㎏, 합계 163㎏으로 종합 21위에 그쳤다. 

이 체급 우승은 사유트라 프라몽크홀(태국)이 차지했다. 프라몽크홀은 인상 89㎏, 용상 120㎏, 합계 209㎏을 들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