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3.1운동 100주년 평화걷기대회 자카르타 중심가서 열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3.1운동 100주년 평화걷기대회 자카르타 중심가서 열려

기사입력 2019.03.04 20:1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삼일절 걷기.jpg▲ 3.1절 100주년 평화걷기대회가 3일 자카르타 중심가 수디르만에서 열렸다.[사진:한인뉴스]
 
3.1 운동 100주년 평화걷기대회가 3월 3일 한인동포와 인도네시아인이 참석한 가운데 수디르만에서 펼쳐졌다. 

재인도네시아 한인회, 자카르타한국국제학교(JIKS), 민주평화통일 자문회의동남아 남부협의회(회장 송광종)가 주관하고 주인도네시아 대사관이 후원한 평화걷기대회는 시작부터 내린 비에도 불구하고 많은 학생을 포함한 한인동포들이 끝까지 자리를 함께 하며 3.1운동의 의미를 되새겼다.

재인도네시아한인회 박재한 회장은 “독립의 뜻을 세우고, 독립을 선포하고 남녀노소가 만세를 외치며 태극기의 물결을 만들었던 그날을 오늘 자카르타 한복판 수디르만에서 기쁘게 재현해 보자”라며, 3.1운동의 감격을 되새겼다.

김창범 주인도네시아 대사는 축사에서 "대한민국 미래의 100년을 새롭게 만들어 나갈 3.1운동 100주년의 의미는 남다르다"라고 강조했다.

독립선언서에 뜻을 같이 한 민족대표 33인을 상징하는 퍼포먼스와 우신재(BIS.13)학생의 독립선언문 낭독, 삼일절 노래 제창, 한인회 김우재 명예고문의 선창으로 만세삼창을 외치는 순으로 1부 순서가 마무리되었다.

이어 걷기대회에는 유관순 열사를 상징하는 8명의 JIKS 여학생이 대형 태극기를 들고 앞장섰고, 사물놀이의 힘찬 연주를 들으며 태극기를 든 한인들과 인도네시아인들이 함께 행진하였다.

걷기대회에 참석한 한인동포 구정회 씨는 “가정을 이룬지 얼마 안 됐는데, 부부가 되어 이런 행사에 함께 와보니 새삼 한국인이라는 정체성이 동포로서 강하게 느껴진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 행사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이하여 이른 아침 6시 30분부터 한인단체들과 JIKS학생들의 후원과 각계 한인동포, 한국의 민주평통 자문회의 거제시협의회의 참가해 비가 내림에도 불구하고 시종일관 밝고 경쾌한 축제 분위기로 진행됐다.  [한인뉴스 제공] 


 
삼일절 걷기1.jpg▲ 3.1절 100주년 평화걷기대회가 3일 자카르타 중심가 수디르만에서 열렸다.[사진:한인뉴스]
 
0721b0ae12d4be66a365cc8bf6746431_UOlGnn77KIkL9DDt5X3op52Nx.jpg
 3.1절 100주년 평화걷기대회가 3일 자카르타 중심가 수디르만에서 열렸다.[사진:한인뉴스]
 
삼일절 걷기3.jpg3.1절 100주년 평화걷기대회가 3일 자카르타 중심가 수디르만에서 열렸다.[사진:한인뉴스]
 
삼일절 걷기4.jpg▲ 3.1절 100주년 평화걷기대회가 3일 자카르타 중심가 수디르만에서 열렸다.[사진:한인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