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부산 주력산업, 동남아 시장에서 돌파구 찾는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부산 주력산업, 동남아 시장에서 돌파구 찾는다

조선·기계 등 말레이시아·인도네시아 수출 협약
기사입력 2019.04.09 21:4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어려움에 빠진 부산지역 주력산업들이 동남아 시장에서 새로운 돌파구를 찾는다.

부산시와 부산경제진흥원은 지난달 25일 말레이시아에서 지역기업 4개사와 현지 조선업 및 조선기자재 기업이 수출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이어 지난달 27일 인도네시아에서 지역기업 20개사와 현지 바이어 57개사가 참가하는 수출 비즈니스 상담회를 열어 모두 157건에 1천523만6천달러의 계약 추진 성과를 거뒀다.

참가기업 중 태원정공(용접기, 절단기, 관련 부품), 삼영피팅(단조 피팅류), 은성(비철금속, 선재류)은 각각 100만달러 이상 계약을 추진 중이다.

코노텍(온습도 조절기), 해동엔지니어링(산업용 배전반)은 각각 2만3천달러, 1만달러의 현장계약 성과를 달성해 현지 시장 진출 가능성을 확인했다.

인도네시아 상담회에서는 부산경제진흥원과 현지 기계·철강·금속산업 연합회(GAMMA)가 업무협약을 하고 네트워킹을 강화하는 등 실질적인 교류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박기식 부산경제진흥원 원장은 "침체에 빠진 지역 주력산업의 돌파구로서 아세안 시장은 매우 매력적"이라며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 등지에서 구축한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조선기자재, 기계산업 등 지역 주력산업이 새로운 도약을 맞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부산경제진흥원 동남아 수출상담회.jpg▲ 동남아 수출상담회[부산경제진흥원 제공]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