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인니 시나붕 화산 또 분출, 화산재 7㎞ 치솟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인니 시나붕 화산 또 분출, 화산재 7㎞ 치솟아

기사입력 2019.06.10 11:2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시나붕.jpg▲ 9일 시나붕 화산이 분출하고 있다. [국가재난관리청 수또뽀 대변인 트위터]
 
규모 5.0 안팎 지진도 3차례 잇따라…피해 보고 없어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 북부의 시나붕 화산이 또다시 분출해 화산재가 산 정상에서 7㎞까지 치솟았다.

사상자가 발생하지는 않았지만, 주변 도로가 모두 화산재로 뒤덮여 지방 정부가 밤사이 청소 차량을 대거 동원했다.

10일 안따라 통신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28분(현지시간) 북부수마트라주의 시나붕 화산에서 화산재 기둥이 치솟았다.

해발 2천460m의 시나붕 화산은 인도네시아에 있는 120여개 활화산 가운데 하나다.

재난 당국은 올해 5월 20일 시나붕 화산의 경보단계(1∼4단계)를 가장 높은 4단계에서 3단계로 낮춘 바 있다.

3단계 경보에 따라 주민과 관광객들은 시나붕 화산 정상 반경 3㎞ 이내, 남동 구역 5㎞ 이내, 북동 구역 4㎞ 이내 접근이 금지돼 있다.

지방 정부는 도로 위를 덮은 화산재가 차량 운전에 위험하다며 청소 작업을 벌이는 한편 오토바이 운전자들에게 마스크를 배포했다.
시나붕 화산 분출로 2014년에는 16명, 2016년에는 7명이 숨졌다. 

앞서 인도네시아 자바섬의 관광도시인 족자카르타 인근 머라삐 화산(해발 2천968m)은 같은 날 오전 3시 31분께 1㎞에 이르는 수증기를 뿜어냈다.

머라삐 화산의 경보단계는 2단계이며 정상 3㎞ 이내 접근이 금지돼 있다.

같은 날 인도네시아에서는 규모 5.0 안팎 지진도 잇따라 발생했지만, 사상자는 없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