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ARF 개최지 방콕서 폭탄 잇따라 터져…두 명 부상"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ARF 개최지 방콕서 폭탄 잇따라 터져…두 명 부상"

태국 총리실 "총리, 폭탄 사건 보고 받고 조사 지시"
기사입력 2019.08.02 13:1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테러.jpg▲ 방콕 테러 현장. 트위터 캡처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개최지 태국 방콕에서 폭발물이 연쇄적으로 터져 두 명이 다쳤다.

2일(현지시간) 오전 9시 17분께 방콕 도심 가까이에서 소규모 폭발이 잇따라 발생, 여성 두 명이 부상했다.

경찰은 현장을 통제하고, 주변 역사 출구 일부를 폐쇄했다.

태국 정부는 이날 폭발 원인이 '폭탄'이라고 밝혔다.

쁘라윳 짠오차 태국 총리는 폭탄 여러 개가 터졌다는 보고를 받고 즉시 수사를 벌이도록 지시했다고 총리 대변인이 밝혔다.

총리 대변인은 안보 조처가 강화됐다고 알리며, 안정을 유지하라고 당부했다.

현재 방콕에서는 강경화 외교부장관,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 등이 참석하는 ARF가 열리고 있다.

폭발이 일어난 곳은 타이 최고(最高) 건물인 마하나콘빌딩 앞이라고 지역 매체는 보도했다.[연합뉴스]

강경화 장관.jpg▲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2일(현지시간) 태국 방콕 센타라 그랜드 호텔에서 열린 아세안+3 외교장관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2019.8.2 [사진: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