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국 최신 기술로 반뜬 지역 학교에 정수처리시설 구축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국 최신 기술로 반뜬 지역 학교에 정수처리시설 구축

기사입력 2020.03.17 17:0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정수시설.jpg
 
한국 환경부와 수자원공사는 이달 초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서부 외곽에 위치한 반뜬 주에 있는 현지 기숙학교 다아르 엘 콜람(Daar el–Qolam)에 마을단위의 최신 정수처리 기술을 적용한 '건물형 정수처리시설'을 완공했다. 

‘건물형 정수처리시설’은 미세입자 제거를 위한 막여과, 오존을 활용한 산화 처리, 활성탄 흡착 등의 정수과정을 일렬로 배치한 후 물을 압력으로 한꺼번에 통과시켜 처리하는 새로운 기술이다.

이 정수처리시설은 물을 담아두기 위한 저류조와 수로가 필요 없어 기존 정수장보다 절반의 면적으로 정수처리시설을 조성할 수 있는 게 장점이다. 이 같은 소규모 시설은 미래도시와 개발도상국의 물 문제 해결에 모두 도움이 될 수 있는 기술적 해결책으로 볼 수 있다. 

시설 완공으로 이 학교 총 기숙 인원 6,500명이 마실 수 있는 하루 500㎥의 깨끗한 물이 음수대를 통해 제공된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번 시설의 실증 데이터와 운영 성과를 바탕으로,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단지인 부산 에코델타 스마트시티에 직결형 정수처리 기술을 적용한 빌딩형 ‘스마트 정수장’을 2021년 내로 구축하고 해외 진출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김동진 환경부 수자원정책국장은 “마을단위 정수장이 상수도 기반시설 위주의 물공급이라는 기존 체계의 전환을 비롯해 포화상태에 이른 국내 물산업 해외진출에 기여하고, 나아가 유엔의 지속가능목표(물과 위생 안전) 달성을 위한 효과적 수단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인도네시아]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