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대웅제약, 인도네시아서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추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대웅제약, 인도네시아서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추진

기사입력 2021.04.02 19:0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대웅제약.jpg
대웅제약 전승호 대표(왼쪽)와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이 화상 연결로 인도네시아측 회담 참가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화면 속 좌측 상단은 부디 구나디 사디킨 인도네시아 보건부 장관, 우측 상단은 인도네시아 국립보건기술개발원 대표로 참석한 슬라맷 박사, 하단은 서창우 대웅인피온 대표. 2021.03.31. [대웅제약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웅제약은 인도네시아 합작사인 대웅인피온을 통해 인도네시아 정부 산하 국립보건기술개발원(NIHRD·National Institute of Health Research and Development)과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31일 밝혔다.

 

이에 따라 대웅제약은 국내에서 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 중인 호이스타정(성분명 카모스타트메실레이트)과 DWRX2003(성분명 니클로사마이드)의 임상을 현지 정부의 지원으로 인도네시아에서도 시행할 예정이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두 약물의 임상시험을 맡을 종합병원을 선정하는 등 협조하기로 했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인도네시아인들의 건강과 안전을 생각하며 철저하게 임상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업무협약 체결식은 인도네시아 정부의 요청으로 한·인니 보건부처 장관 회담에 이어 열렸다. 서창우 대웅인피온 대표와 부디 구나디 사디킨 인도네시아 보건부 장관이 인도네시아 현지에서 체결했고, 같은 시각 한국에서는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와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이 서울 밀레니엄 힐튼 호텔에서 인도네시아와의 화상 연결로 참석했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