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인니 2024년 대통령 당선 가능성 묻자...간자르 중부자바 주지사 1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인니 2024년 대통령 당선 가능성 묻자...간자르 중부자바 주지사 1위

기사입력 2021.10.22 18:4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Ganjar_Pranowo_portrait.jpg
간자르 쁘라노워 중부자바 주지사 [위키피디아]

 

 

2024년 차기 인도네시아 대선에서 “어느 후보가 대통령 선거에서 가장 당선 가능성이 높다고 보는지?”라고 묻는 조사에서 간자르 쁘라노워 중부자바 주지사가 현 국방장관 쁘라보워 수비안또 그린드라당 총재를 앞지르고 1위를 기록하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인도네시아 여론조사기관 CPCS(Center for Political Communication Studies) 지난 10월 5일부터 10일 동안 전국 1,200명을 대상으로 ‘대통령 당선 가능성’을 물은 결과, 간자르 주지사가 17.2%로 1위를 기록하면서, 2위를 기록한 쁘라보워 총재(16.4%)를 앞질렀다. 

 

지금까지 여러 여론조사기관에서 실시한 2024년 대선 후보 지지도 조사에서 쁘라보워 총재가 거의 1위를 차지했었다.  

 

두 후보 다음으로 수실로 밤방 유도요노 대통령의 장남인 아구스 하리무르띠 민주당 대표(5.2%)가 3위를 차지했고, 이어서 에릭 또히르 국영기업부 장관(4.3%), 뜨리 마하라니(일명 리스마, 4%) 사회부 장관, 코피파 인드라 빠라완사 동부자바 주지사(2.7%) 순이다. 

 

뜨리 옥따 CPCS 대표는 안따라통신과 인터뷰에서 “2024년 대선을 앞두고 간자르가 쁘라보워를 제쳤다”며 “최근 주요 지역에 대형 입간판을 걸며 대선운동을 벌이고 있는 뿌안 마하라니 국회의장과 아이르랑가 경제조정장관은 한참 뒤처져있다”고 말했다.   

 

이와는 별도로 꼼빠스TV가 실시한 ‘대통령 당선 가능성’을 묻는 조사에서는 간자르 주지사와 쁘라보워 총재가 각각 13.9%로 공동 1위를 기록했다. 

 

이어 아니스 바스웨단 자카르타 주지사(9.6%), 리드완 까밀 서부자바 주지사(5.1%), 뜨리 리스마하라니 사회부 장관(4.9%) 순이다.

 

꼼빠스TV 여론조사는 지난 9월 26일부터 10월 9일까지 전국 34개 주에서 1,200명을 대상으로 조사가 이루어졌다. [데일리인도네시아]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