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흡연자 싱가포르여행 '비상'…전자담배 소지만해도 벌금 163만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흡연자 싱가포르여행 '비상'…전자담배 소지만해도 벌금 163만원

기사입력 2018.01.29 09:0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전자담배.jpg▲ 전자담배 [자료사진]
 
내달부터 전자담배 전면 금지… 소지 이외에 사용·구매에도 벌금

싱가포르가 내달부터 전자담배의 소지 및 사용을 전면 금지하기로 해 여행객들의 주의가 요망된다.

27일 채널뉴스아시아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싱가포르 보건부는 전날 성명을 통해 작년 11월 개정된 담배 광고 및 판매규제 관련 법이 내달 1일 발효한다고 밝혔다.

개정된 법률은 전자담배와 물담배, 씹는 담배 등 담배 유사제품을 구매하거나 소지, 사용하는 행위를 완전히 금지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싱가포르 보건부 당국자는 "이를 위반하다 적발되면 최고 2천 싱가포르 달러(약 163만원)의 벌금을 물 수 있다"면서 "금지된 담배 제품을 소지하고 있다면 즉각 버리길 권한다"고 말했다.

기존 법률은 담배 유사제품을 수입·판매·유통할 경우에만 최장 6개월의 징역 또는 최고 1만 싱가포르 달러(약 815만원)의 벌금을 부과했었다.

이와 더불어 싱가포르는 현재 18세 이상인 흡연 가능 연령을 2021년까지 21세 이상으로 단계적으로 높이기로 했다.

싱가포르 보건부는 "젊은 세대의 흡연을 줄이고, 신종 담배와 담배 유사제품이 미칠 수 있는 피해로부터 우리 국민을 더 잘 보호하기 위한 조처"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