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인도네시아, 내년 G20 의전차량 제네시스 전기차 G80 채택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인도네시아, 내년 G20 의전차량 제네시스 전기차 G80 채택

기사입력 2021.10.25 16:0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AKR20211025100351104_01_i_P4.jpg
인도네시아, G20 정상회의 의전차량 제네시스 전기차 채택 [자카르타=연합뉴스]

 

조코위-정의선 만난 행사서 공식 발표돼…전기차 협력 강화


현대자동차[005380]의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 G80 전동화 모델이 2022년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의전차량으로 공식 채택됐다.


내년 G20정상회의 의장국인 인도네시아의 루훗 빤자이딴 해양투자조정부 장관은 25일 자카르타 인터내셔널 엑스포(JIExpo)에서 열린 '미래 전기자동차 생태계' 행사에서 G80 전동화 모델이 각국 정상 의전 차량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G80 전동화 모델은 제네시스의 첫 번째 고급·대형 전동화 세단이다.


이날 행사장에는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정의선 현대차 회장, 포스코[005490], LG에너지솔루션 관계자, 인도네시아 장관 5명 등이 참석했다.


인도네시아는 2022년 G20 정상회의를 10월께 세계적 휴양지 발리에서 개최한다.


배터리 원료인 니켈 최대 보유국인 인도네시아는 '전기차 산업 허브'로의 부상 목표를 알리는 차원에서 각국 정상 의전용 차량으로 한국산 전기차를 낙점한 것으로 알려졌다.


루훗 장관은 "내년도 G20 정상회의에 참석한 모든 정상이 현대차 전기차 제네시스 G80을 사용할 것"이라며 "한국과 협력으로 세계 전기차 산업에 인도네시아가 키플레이어가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현대차도 이번 G80 전동화 모델의 의전 차량 선정이 럭셔리 브랜드로서 제네시스의 글로벌 입지를 공고히 할 뿐 아니라 전기차 등 친환경차 선도 브랜드로서 인도네시아에서 현대차그룹의 위상을 더욱 강화할 것으로 기대했다.


현대차는 지난해 11월 인도네시아에 아이오닉 일렉트릭과 코나 일렉트릭을 출시했으며, 올해 1∼9월 이 나라에서 팔린 전기차 534대 가운데 이들 두 모델의 판매량이 90%에 가까운 473대를 차지하는 등 선도적 위치를 구축하고 있다.


루훗 장관의 발표 이후 정 회장 등은 제네시스 전기차 G80 차량을 공개하는 퍼포먼스를 함께 진행했다.


앞서 조코위 대통령은 정 회장과 함께 현장에 전시된 G80 차량에 탑승해본 후 만족감을 표했다. 현대차 측은 각국 정상이 편하게 탈 수 있도록 기존 차량보다 공간을 더 넓혔다고 설명했다.


현대차는 자카르타 외곽 버까시 지역에 아세안 국가 첫 생산공장을 지어 내년 1월 내연기관차부터 생산하되 3월께부터는 전기차 생산을 계획 중이다.


또한 현대차그룹과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셀 합작공장은 지난달 15일 버까시 공장에서 30분 떨어진 까라왕 신산업단지(KNIC)에서 2024년 양산을 목표로 착공됐다.


정 회장과 조코위 대통령은 이날 축사를 통해 전기차 산업 발전을 위한 협력 강화를 강조했다.


특히 정 회장은 "신재생에너지 잠재력이 풍부한 인도네시아와 긴밀히 협업해 수소의 생산·운반·활용에 이르는 수소 생태계를 구축하는 인도네시아의 수소 사회 구현을 함께 고민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이번 행사에서 G80 전동화 모델을 비롯해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 초고속 충전소 E-pit,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 등을 전시하며 전기차 기술력을 선보였다. [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